바이낸스 “블록체인으로 사회문제 해결”…아프리카 결식아동 도와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가 암호화폐로 결식아동 돕기에 나선다.

바이낸스는 비영리단체 바이낸스자선재단(BCF·Binance Charity Foundation)을 통해 ‘어린이에게 점심을(LUNCH for CHILDREN)’ 결식아동 돕기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3일(현지시간) 밝혔다.

BCF는 내달부터 아프리카 전역의 학교 및 비정부기구(NGO)와 협력해 빈곤아동 5만 명에게 암호화폐로 구매한 식량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 기부금은 각 아동의 암호화폐 지갑으로 직접 전송되며, 지갑은 친권자 또는 후견인이 관리하게 된다.

바이낸스 관계자는 “블록체인을 단순한 영리 추구의 대상이 아니라 각종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는 수단으로 삼자는 공감대가 점차 넓어지고 있다”면서 “수천 원의 기부로도 한 아동의 무한한 미래를 열어줄 수 있다”고 말했다.

기부바로 가기 링크 : https://www.binance.charity/projectDetail/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