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블록체인 기술사와 손잡아…상반기 스마트 전자계약 플랫폼 공개

통신사 SK텔레콤이 블록체인 기술기업 해치랩스와 손잡았다.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전자계약 시스템을 공동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SK텔레콤은 해치랩스와 함께하는 프로젝트가 올 상반기 공개될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스마트 전자계약이란 특정 조건에 부합하면 자동으로 전자계약 프로그램이 실행되는 ‘스마트 컨트랙트’를 의미한다. 양사는 해당 기술을 기존 서비스에 적용해 개념 증명(POC)을 진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SK텔레콤 김종승 블록체인 사업팀장은 “블록체인의 핵심은 신뢰를 기술에 담는 것”이라며 “이를 스마트 전자계약을 통해 구현하고, 다양한 이해관계자 간의 신속하고 효율적인 거래를 가능케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해치랩스 김종호 대표는 “블록체인이 가치 있는 기술이 되기 위해선 여러 분야에서 다양한 시도가 필요하다”며 “SKT와 해치랩스의 공동 개발이 기술 상용화를 위해 의미 있는 협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해치랩스는 스마트 컨트랙트 보안 감사와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 개발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술기업이다.

image : haechi la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