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기업용 블록체인 EEA·하이퍼레저 가입

KEB하나은행이 기업용 블록체인 컨소시엄인 하이퍼레저와 이더리움 기업연합(EEA)에 가입했다. 이로써 KEB하나은행은 2016년 4월 국내 은행 최초로 글로벌 블록체인 컨소시엄인 R3에 가입한 후 글로벌 3대 기업용 블록체인 프로젝트 가입을 완료했다.  

22일 KEB하나은행은 하이퍼레저와 EEA 가입 소식을 알렸다. 이번 컨소시엄 가입을 통해 해외 블록체인 기술 동향을 수집하고, 은행이 추진하는 사업에 국내외 컨소시엄 멤버를 활용할 계획이다.

하이퍼레저는 리눅스 재단이 주도하는 블록체인 오픈소스 프로젝트다. EEA는 이더리움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기업용 솔루션 및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하는 컨소시엄이다. 현재 마이크로소프트, 인텔, JP모건, LG CNS 등이 참여하고 있다.

KEB하나은행 측은 이번 행보에 대해 “올해 글로벌 결제 및 송금 플랫폼 GLN(Global Loyalty Network) 서비스를 앞두고 내린 결정”이라고 밝혔다.  

GLN은 국내외 은행, 결제 사업자, 유통업자가 파트너십을 맺고 자금 결제 및 송금을 진행하는 하나은행의 금융 플랫폼이다. GLN에 참여하는 사업자들은 블록체인을 통해 동일한 분산원장을 공유하게 된다. 이를 통해 빠르고 안전하게 대금 정산과 송금을 진행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한준성 KEB하나은행 부행장은 “하이퍼레저 및 EEA 구성원과 함께 표준화한 블록체인 기술을 바탕으로 GLN 확장은 물론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 창출에 더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image : shutterst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