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이중지불 수수료 절감 기능”…트루USD 개발사 공개한 솔루션은?

스테이블코인 트루USD(TUSD)를 개발하는 트러스트토큰(TrustToken)이 암호화폐 거래소 고객에게 희소식을 전했다. 거래소 고객은 외부로부터 TUSD를 플랫폼으로 입금할 때 이중으로 들던 수수료를 줄일 수 있게 됐다.  

TUSD는 미국 1달러에 가치를 연동해 가격 안정화를 꾀하는 ERC20 토큰이다.

16일(현지시간) 트러스트토큰은 ‘오토스윕(AutoSweep)’이란 기능을 선보였다. 트로스트토큰의 제품개발 부서장 라파엘 코스만은 “현재 거래소는 사용자에게 개별적으로 생성되는 입금 주소를 백엔드에서 생성 및 관리하는 표준화한 방식이 없어 모든 거래마다 가스 수수료를 부과해야 한다”며 “오토스윕은 이더리움 기반 토큰에선 최초로 구현된 엘리어스(Alias) 기능으로 암호화폐 거래소의 계정 관리 구조를 개선할 뿐 아니라 암호화폐 거래소 중앙 지갑에 사용자의 개별 계좌를 자동으로 연결해서 수수료와 시간을 절약한다”고 설명했다.

image : panony

그간 개별 고객이 암호화폐 거래소 외부에서 내부로 TUSD를 입금할 때 이더리움 블록체인에 대한 가스 수수료가 이중으로 부과됐다. 거래소 외부 주소에서 개별 고객에게 부여된 TUSD 주소(A)로 토큰을 넣을 때 한 번, 개별 TUSD 주소(A)에서 암호화폐 거래소 중앙 지갑(B)으로 토큰을 옮길 때 또 한 번 이더리움 사용료(gas)가 발생한다.

암호화폐 거래소 입장에선 자산을 하드웨어 지갑에 별도로 보관하기 위해, 혹은 ‘판매 시점 정보관리’(POS)를 위해 파편화한 개별 지갑(A)에서 중앙 지갑(B)으로 TUSD를 한 번 더 이동하는 번거로움을 감수한다. (A)는 외부로부터 들어오는 TUSD 주소와 이를 받는 사용자를 식별하기 위해 필요하다. 결국 이중 지불되는 가스비는 고객도 일부 부담하게 된다.

image : panony

(A) 대신에 오토스윕 주소를 따로 생성하면 고객이 외부로부터 내부로 TUSD를 옮기는 과정이 자동화된다. 오토스윕 주소는 (B)에 TUSD를 전달하는 일방통행 채널에 가깝다. 마치 한 개의 메일함(B)에 연결된 여러 개의 외부 공개용 이메일주소(앨리어스 이메일 주소)와 같다. TUSD 오토스윕 주소로 계정 관리가 표준화될 경우 이중으로 지불되던 이더리움 수수료가 절감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B) 지갑은 하나당 오토스윕 주소를 104만 개 연결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암호화폐 거래소 입장에선 고객 대응과 정산 과정이 개선될 수 있는 셈이다. 오토스윕 프로젝트 리드 개발자인 테리 리는 “효율적인 토큰 관리가 중요해진 만큼 트루USD가 처음 구현한 이 오토스윕 기능이 여타 이더리움 기반 토큰에도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말했다.

image : shuttersto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