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델리티·비트메인 눈독 들인 코인 거래소…투자금 306억 규모

미국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에리스엑스(ErisX)가 2750만 달러(한화 약 306억 원)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지난 4일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글로벌 채굴기업 비트메인, 이더리움 개발사 콘센시스(Consensys), 자산운용사 피델리티(Fidelity Investment), 벤처투자사 나스닥벤처스(Nasdaq Ventures) 및 일본 금융회사 모넥스 그룹이 에리스엑스 투자에 참여했다.

파생상품 시장 공급자인 에리스거래소가 만든 에리스엑스는 비트코인 선물(futures)뿐 아니라 비트코인, 비트코인캐시, 이더리움, 라이트코인 등 다수의 암호화폐 거래를 중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에리스엑스는 증권사 TD 어메리트레이드(TD Ameritrade)의 지원을 받아 미국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의 규제에 맞춘 선물시장 및 정보 교환센터(clearinghouse)로 거듭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에리스엑스 웹사이트에 따르면 해당 플랫폼은 내년 중 선물 계약을 개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