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C “ICO 가이드라인 조만간 발표할 것”…ETF 입장 정리도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는 곧 이해하기 쉬운 암호화폐 공개(ICO) 가이드라인을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에 대한 입장도 정리할 계획이다.

지난 5일(현지시간) 코인데스크 등 암호화폐 전문 외신에 따르면, SEC의 비트코인·블록체인 정책 책임자 윌리엄 힌먼(William Hinman) 이사는 워싱턴 D.C에서 진행된 핀테크 위크 컨퍼런스에서 “ICO를 준비할 때 참조할 수 있는 쉬운 버전(Plain English)의 ICO 가이드라인을 발표하겠다”고 말했다.

힌먼 이사는 “가이드라인을 통해 SEC는 암호화폐를 증권형으로 분류하는 경우를 확실히 할 것”이라며 “개발자들이 ICO를 준비할 때 많이 참조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미국 정부 변호사 제이크 체르빈스키는 트위터를 통해 지난 5일 SEC로부터 거부된 비트코인 ETF 신청인들의 성명서를 모두 받았다고 전했다. 허나 AMB 크립토 등 업계 일각에서는 조만간 이와 관련한 SEC의 입장이 나올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